거제시와 해군 강화도함 자매결연 맺었다

자매결연 협정서 체결

 

나가야미디어 | NAGAYAMEDIA (NGY) 김경남 기자 | 거제시는 지난 11일 오후 거제시청에서 해군 강화도함과 자매결연 협정서를 체결하고 자매결연을 맺었다.

 

해군 제8전투훈련단 소속의 강화도함은 한화오션의 전신인 대우조선해양에서 2015년 11월 설계, 2021년 10월 진수를 거쳐 건조된 길이 120m, 폭 19m, 배수량 5,600톤급 최신예 잠수함구조함이다. 자동함위치 유지장치, 심해구조 잠수정, 수중무인 탐사기, 포화잠수체계 등을 갖추고 헬기도 탑재할 수 있다. 특히, 센터 웰 방식의 진·회수체계를 적용하여 해상 기상이 좋지 않을 때에도 구조작전이 가능하다.

 

이번 거제시와 해군의 자매결연은 강화도함이 거제에서 건조된 것에 의미를 두고, 향후 해군과 한화오션 간 함정 인수·인도와 향후 전력화 과정에 앞서 맺게 된 것이다.

 

한편, 해군 강화도함 함장 권현태 대령은 “오늘 자매결연을 통하여 강화도함이 태어난 거제시와 상호지원 및 교류활동을 통하여 통합방위태세 확립에 기여하고 상호발전을 도모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.”라고 말했다.

 

박종우 시장은 “늘 국가안보를 위해 밤낮으로 애쓰시는 해군과 강화도함의 노고에 감사드린다.”면서 “성공적인 전력화 이후 빠른 시일 내에 거제시민, 학생들을 위한 함 공개행사 및 안보견학을 실시하는 등 서로 끈끈한 협력과 교류를 이어가면 좋겠다. ”고 말했다.


[뉴스출처 : 경상남도 거제시]